UPDATED. 2020-09-25 12:04 (금)
정선읍 애산산성 복원
정선읍 애산산성 복원
  • 두메산골
  • 승인 2019.11.25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선군(군수 최승준)은 최근 화암동굴이 국가지정문화재인 천연기념물로 승격되고 쥐라기 역암이 천연기념물로 추가 지정되는 등 문화재 보존사업을 활발하게 펼쳐오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2012년 향토문화 유적을 활용 관광명소로 개발하기 위해 애산리 산성 일원 2개 코스 8km의 등산로를 개설하였으나 성벽 복원은 이루어지지 않아 활용도가 미흡했었다.

군에서는 축조 시기가 신라말에서 고려 초로 추정되는 정선읍 애산리 산176번지 일원에 소재하고 있는 애산산성을 2020년에 기본 지표조사를 시작으로 향후 5년간에 걸쳐 10억 20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자하여 복원사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산성의 규모는 길이 90m 폭 2.5m이다.

애산산성은 정선읍에 가장 가까운 곳에 소재하면서도 주민에게 널리 알려지지 못해 산성의 가치가 희석되어 활용도가 미흡했었다.

드론사진제공 / 영월미디어기자박물관
드론사진제공 / 영월미디어기자박물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