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9 11:44 (금)
정선군, 자연재해 대비 사방사업 ‘18억원 투입’
정선군, 자연재해 대비 사방사업 ‘18억원 투입’
  • 두메산골
  • 승인 2024.04.03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선군(군수 최승준)이 여름철 집중호우와 태풍으로 인한 자연재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사업비 18억원을 투입, 사방사업을 추진한다.

정선군은 전체 면적의 86%가 산림으로 기상 이변에 따른 집중호우 시 산지 붕괴 및 토석 유출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토사 유실 우려지 복구, 사방댐 신설, 산사태 우려지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군은 올해 사업비 15억원을 투자해 정선읍 용탄리, 남면 유평리·광덕리, 임계면 도전리·덕암리 등 산사태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사방댐 6곳을 신설한다. 공사는 본격적인 장마철이 시작되기 전 6월까지 준공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정선읍 봉양리 산 22-6번지 일원에 사업비 1억 300만원을 투입해 1ha 규모의 산지사방사업과 기존 설치된 사방댐 66개소에 대한 외관 및 정밀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특히 오는 5월까지 사북읍 사북리를 비롯한 관내 산사태 우려지 92개소에 대한 실태조사를 확대·실시하고 위험지역은 지정·고시하는 등 선제적 예방활동을 추진한다.

또한 강수가 증가하는 5월부터 산사태 방지 대책본부를 설치하고, 산사태현장 예방단을 운영해 오는 10월까지 산사태 예방을 위한 사방댐 등 사방시설물의 점검 및 관리, 산사태취약지역 조사, 산사태 예방대책의 수립을 위한 정보 수집과 전달, 산사태 위험 예·경보 발령시 취약지역 순찰 및 주민 대피 안내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사방댐 113개소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하는 것은 물론 사방시설 유지관리와 산사태 취약지역 실태조사 및 산사태현장예방단 운영 등 효과적인 산림 재해 예방을 위한 사업비 1억 9,700만원 투입해 적극적인 사방사업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